성공회 람베스 통신

News & Musings from the Lambeth Conference 2008

성공회 람베스 통신 random header image

[성찰] 보고서 공청회 1 - 선교 안에서 성서와 주교

August 1st, 2008 · No Comments · 공청회, 이슈, 인다바

[람베스 회의 성찰 보고서] 채택을 위한 공청회가 계속되었다. 어제와 오늘 인다바 그룹에서 [성서]와 [인간의 성]을 주제로 한 내용이 있었던 터라, 이 성찰 보고서에 이를 포함시키려는 것이다. 우선 [선교 안에서 성서와 주교]라는 초안에 대한 설명이 있은 뒤, 자유 발언을 들었다.

자유 발언에 대해서는 기회가 되면 언급하기로 하고, 우선은 초안에 들어 있는 내용의 대강을 여기에 적어 본다. 아래는 얼개이지 초안 전문이 아니다. 다만 어떤 내용으로 이 주제를 설명하고 있는지에 대한 “감각”을 엿볼 수 있었으면 한다.

[선교 안에서 성서와 주교] 초안 얼개

1. “예수 그리스도는 하느님의 말씀이다…” (요한 1:1-18)

2. 성공회 전통 안에서 있었던 성서

  • 성서와 구원의 관계를 설명한 성공회 전통
  • 성서의 권위에 대한 성공회의 이해
  • 사도 신경과 니케아 신경에 들어 있는 성서의 권위와 교회 안에서 역할에 대한 증언

3. 성공회 기도서 전통

  • 성공회적 성서 이해의 틀
  • 성공회 역사 안에서 발전되었던 성서에 대한 학문적 접근과 신학적 주석의 전통이 중요하다.
  • 이 성서에 대한 학문적 전통은 에큐메니칼한 대화를 위해서도 중요하다.
  • 이러한 학문적 전통은 성령의 인도로 진행되었으며, 성서는 하느님의 말씀에 대한 우리의 이해를 증진시킨다.

4. “전통”이 갖는 중요성

  • 성서를 읽기 위한 영적인 훈련과 구체적인 방법은 전통에서 식별할 수 있다.
  • 성공회 전통 안에서 발전된 성서 읽기와 공부 방법들 - 특별히 수도원 전통을 되새겨 볼 일이다.

(5.) 예배와 공동 기도서는 성공회의 정체성에 가장 중심이 된다. (5번이 빠졌다. 실수인 듯… 아마도 예배와 관한 부분)

  • 성서에 대한 전례적 독서와 전례적 설교는 우리 성공회가 발전시켜 온 하느님의 말씀에 귀 기울이는 핵심적인 방법이다.
  • 성서 정과와 성무일도에 대한 관심이 깊어지는 일은 고무적이다.

6. 우리는 예수, 즉 하느님의 성육신한 말씀에 기울이는 백성이다.

  • 그러므로 우리의 다양한 상황 안에서 말씀에 귀 기울인다.
  • 세계 성공회의 다양한 문화적, 정치적, 경제적, 사회적 상황을 이해해야 한다.
  • 성서 읽기와 해석에서 선교적 전략의 문제도 고려해야 한다.

“나자렛 예수 안에서 새롭게 각인되고, 성령 안에서 드러나는 하느님의 살아있는 말씀은 우리를 도전하고 우리를 변화시킨다.”

Tags:

0 responses so far ↓

  • There are no comments yet.

Leave a Comment